PC 시장 침체 속에도 수익 기회 존재 – 가트너 전망

PC 시장 침체 속에도 수익 기회 존재 – 가트너 전망

세계적인 IT 자문기관인 가트너(Gartner Inc.)가 전세계 PC 시장이 2016년 1분기 역대 최저 수준의 분기 성장률을 기록했음에도 불구하고, PC 벤더들에게 여러 수익 기회가 존재한다고 밝혔다. 가트너 책임 연구원인 마이케 에셔리히(Meike Escherich)는 “PC는 이제 더 이상 사용자가 인터넷 접속을 위해 가장 먼저 혹은 유일하게 선택하는 디바이스가 아니다. 지난 5년 간 데스크톱 및 노트북과 같은 전통적인 PC의 글로벌 출하량은 2012년 3억4천3백만 대에서 2016년 2억3천2백만 대(추정치)로 하락했다. 또한, 매출 기준으로는 2012년 2천1백9십억 달러에서 2016년 1천2백2십억 달러 규모로 축소됐다”고 설명했다. PC 생태계의 중간 계층에 있는 많은 벤더들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에셔리히 연구원은 “이들의 입지는 각 지역 및 국가 전반에 걸쳐 급격하게 축소되고 있거나 PC 시장에서 완전히 철수하고 있다. 그 중간에 있는 에이서(Acer), 후지쯔(Fujitsu), 삼성, 소니(Sony) 및 도시바(Toshiba) 등은 2011년 이후 10.5%의 시장 점유율을 잃었다. 2016년 1분기 델(Dell), HP 및 레노버(Lenovo)의 시장 점유율은 증가했지만, 전년동기와 대비해서는 하락했다”고 덧붙였다. 지역 시장 역시 변화하고 있다. 저유가와 정치적 불확실성은 브라질과 러시아의 경기 위축을 야기했으며, 이 국가들은 성장 주도국에서 시장 낙오자로 전락하고 있다. 출하량 측면에서 미국, 중국, 독일, 영국 및 일본은 여전히 상위 5위를 유지하고 있지만, 이 시장의 일반 소비자들은 가구 당 PC 대수를 줄이고 있다. 가트너의 리서치 디렉터인 트레이시 차이(Tracy Tsai)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PC는 여전히 대형 화면, 인체공학적 키보드, 대용량 스토리지, 보다 강력한 컴퓨터 프로세서 등 스마트폰과 태블릿이 제공하지 못하는 강점을 가지고 있다. 시장 과포화와 평균판매가(ASP: Average Selling Price) 하락으로 PC 벤더들은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수익성을 최적화하는 데 집중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울트라모바일 프리미엄에 대한 수요 증가 PC 시장이 쇠퇴하고 있지만, 울트라모바일(Ultramobile) 프리미엄 부문은 현 추세라면 올해 매출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며, 실제 성장이 예상되는 유일한 부문이다. 올해에는 전년대비 16%가 증가한 3백4십6억 달러의 매출을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가트너는 2019년에는 울트라모바일 프리미엄 부문이 약 5백7십6억 달러 규모로 매출 기준 최고 부문으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차이 연구원은 “울트라모바일 프리미임 시장은 5% 미만의 마진을 내는 500달러 미만의 PC 제품이 포진한 로우엔드 시장보다 수익성이 높다. 1천 달러 이상의 하이엔드 울트라모바일 프리미엄 PC의 경우 마진이 최대 25%에 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울트라모바일 프리미엄 부문은 전통적인 PC의 교체 수요와 태블릿 및 하이브리드와 같은 투인원(2-in-1)에서 제공하는 터치 경험에 대한 수요 덕분에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울트라모바일 프리미엄 부문에 대한 평균판매가는 빠르게 하락할 것으로는 예상되지 않지만, 결국 상수통화 기준 600달러 대로 진입하게 될 것이다. 이러한 상황은 혁신적인 투인원 제품과 더불어, 사용자들이 PC를 교체하도록 유도할 뿐 아니라 보다 다양한 기능과 유연성을 갖춘 디바이스로 업그레이드하는 것을 고려하도록 할 것이다. PC 벤더들은 북미, 서유럽, 대중화권, 아태 성숙 시장 국가 및 일본 지역 등, 울트라모바일 프리미엄 부문이 지속적으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시장에 대한 울트라모바일 포트폴리오를 조정할 필요가 있다.   게이밍 PC…
Source: PC 시장 침체 속에도 수익 기회 존재 – 가트너 전망

[도라이브 핫피플] 홍소장-너굴양

[도라이브 핫피플] 홍소장-너굴양

홍순성님은 10년동안 1인 기업으로 활동하고 있는 분입니다. 에버노트 관련 책도 내시면서 그 활용 노하우도 공유하고 계시죠. 또 1인 기업가 중 한 분인 너굴양과는 ‘나는 1인 기업가다’라는 팟캐스트도 하고 계십니다. http://www.podbbang.com/ch/10819 1인 기업가의 삶과 비즈니스 노하우 이야기, 10년차 홍소장, 3년차 너굴양이 진행이라는 소개 글이 눈에 띕니다. 그만큼 주위에 1인 기업가들이 많아지고 있다는 뜻이겠죠.   아프라키 속담에 이런 말이 있다고 합니다. ‘빨리 가려면 혼자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가라.’ 비록 1인 기업가지만 함께 고민을 나누고 함께 할 동료들을 만들어 나기는 모습. 박수를 보냅니다 <테크수다 TechSuda>
Source: [도라이브 핫피플] 홍소장-너굴양

[도라이브 현장] 기조연설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

[도라이브 현장] 기조연설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 <테크수다 TechSuda>
Source: [도라이브 현장] 기조연설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

[도라이브 현장]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에 가다

[도라이브 현장]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에 가다

// <![CDATA[ if (document.fonts && document.fonts.load) {document.fonts.load("400 10pt Roboto", "한");document.fonts.load("500 10pt Roboto", "한");} // ]]>// <![CDATA[ __yt_experimental_now = __spf_experimental_now = true; // ]]>// <![CDATA[ var ytcsi = {gt: function(n) {n = (n || '') + 'data_';return ytcsi[n] || (ytcsi[n] = {tick: {},span: {},info: {}});},now: window.performance && window.performance.timing &&window.performance.now && window['__yt_experimental_now'] ? function() {return window.performance.timing.navigationStart + window.performance.now();} : function() {return (new Date()).getTime();},tick: function(l, t, n) {ytcsi.gt(n).tick[l] = t || ytcsi.now();},span: function(l, s, e, n) {ytcsi.gt(n).span[l] = (e ? e : ytcsi.now()) – ytcsi.gt(n).tick[s];},setSpan: function(l, s, n) {ytcsi.gt(n).span[l] = s;},info: function(k, v, n) {ytcsi.gt(n).info[k] = v;},setStart: function(s, t, n) {ytcsi.info('yt_sts', s, n);ytcsi.tick('_start', t, n);}};(function(w, d) {ytcsi.setStart('dhs', w.performance ? w.performance.timing.responseStart : null);var isPrerender = (d.visibilityState || d.webkitVisibilityState) == 'prerender';var vName = d.webkitVisibilityState ? 'webkitvisibilitychange' : 'visibilitychange';if (isPrerender) {ytcsi.info('prerender', 1);var startTick = function() {ytcsi.setStart('dhs');d.removeEventListener(vName, startTick);};d.addEventListener(vName, startTick, false);}if (d.addEventListener) {d.addEventListener(vName, function() {ytcsi.tick('vc');}, false);}})(window, document); // ]]>// 1) {ytcfg.d()[a[0]] = a[1];} else {for (var k in a[0]) {ytcfg.d()[k] = a[0][k];}}}}; // ]]>// <![CDATA[ ytcfg.set("ST_SHORT", true); ytcfg.set("ST_BASE36", true); // ]]>// <![CDATA[ (function(){var b={a:"content-snap-width-1",b:"content-snap-width-2",c:"content-snap-width-3"};function f(){var a=[],c;for(c in b)a.push(b[c]);return a} function g(a){var c=f().concat(["guide-pinned","show-guide"]),d=c.length,e=[];a.replace(/S+/g,function(a){for(var k=0;k<d;k++)if(a==c[k])return;e.push(a)}); return e} ;function l(a,c,d){var e=document.getElementsByTagName("html")[0],h=g(e.className);a&&1251<=(window.innerWidth||document.documentElement.clientWidth)&&(h.push("guide-pinned"),c&&h.push("show-guide"));d&&(d=(window.innerWidth||document.documentElement.clientWidth)-21-50,1251<=(window.innerWidth||document.documentElement.clientWidth)&&a&&c&&(d-=230),h.push(1262<=d?"content-snap-width-3":1056<=d?"content-snap-width-2":"content-snap-width-1"));e.className=h.join(" ")} var m=["yt","www","masthead","sizing","runBeforeBodyIsReady"],n=this;m[0]in n||!n.execScript||n.execScript("var "+m[0]);for(var p;m.length&&(p=m.shift());)m.length||void 0===l?n[p]?n=n[p]:n=n[p]={}:n[p]=l;})(); try {window.ytbuffer = {};ytbuffer.handleClick = function(e) {var element = e.target || e.srcElement;while (element.parentElement) {if (/(^| )yt-can-buffer( |$)/.test(element.className)) {window.ytbuffer = {bufferedClick: e};element.className += ' yt-is-buffered';break;}element = element.parentElement;}};if (document.addEventListener) {document.addEventListener('click', ytbuffer.handleClick);} else {document.attachEvent('onclick', ytbuffer.handleClick);}} catch(e) {} yt.www.masthead.sizing.runBeforeBodyIsReady(true,true,true); // ]]>[도라이브 현장]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에 가다 – YouTube 2013년 처음 첫 선을 보인 이래 그 규모가 빠르게 커지고 있는 글로벌 컨퍼런스 AWS Summit 행사가 서울에서도 열렸습니다. https://www.awssummit.kr/ 도라이브는 5월 17일 AWS 서밋 서울 2016이 열리는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를 찾아갔습니다. 현장에서 아마존웹서비스코리아 한 관계자를 비롯해 AWS를 사용하는 스타트업인 미미박스 memebox, 아만다, 연애의 지표가 되다 도르시아(아만다), 망고플레이트 담당자들을 만나보고 또 파트너로 참여하는 비디, 안랩, MaxGauge 엑셈분들 또 IoT전시부스 참여 최우수상1팀도 만나보았습니다. AWS가 이 기업들에게 어떤 기회를 제공하고 있는지, AWS를 통해서 이 기업들은 시장에 어떻게 대응하고 빠르게 움직이고 있는지, 어떤 기술을 활용하는지 전해드립니다. AWS 서밋 서울 행사는 지난 2015년에 이어 두번째로 열립니다. AWS Summit 서울은 IT 기업 행사 역대 최대 규모인 3,000여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AWS 클라우드의 미래를 전망하는 기조연설, AWS 임직원과 고객사 및 파트너사를 포함한 클라우드 전문가들이 전하는 40개에 이르는 다양한 비지니스 강연과 심화 기술 강연, 파트너 솔루션 전시, 임원 초청 행사 및 업계 동료와의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합니다. IT기업이 진행하는 단일 행사로는 사상 최대의 규모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Source: [도라이브 현장]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 2016에 가다

폴라리스 오피스, 출시 2년만에 글로벌 가입자 4.000만명 돌파!

폴라리스 오피스, 출시 2년만에 글로벌 가입자 4.000만명 돌파!

출시 2년 내 글로벌 가입자 4,000만명 돌파하며 기존 오피스 소프트웨어의 대안으로 부상 실리콘밸리 유니콘 기업 슬랙(Slack)과 일일사용자수(DAU) 성장세 같아 인프라웨어(KOSDAQ: 041020)의 폴라리스 오피스가 서비스 출시 2년 만에 글로벌 가입자 4,000만명을 돌파하며 마이크로소프트, 구글과 비견될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목표를 향해 순항 중이다. 폴라리스 오피스의 빠른 성장세는 실리콘밸리의 유니콘 기업으로 손꼽히는 링크드인(LinkedIn), 트렐로(Trello)를 비롯해 최근 주목 받고 있는 업무용 메신저 슬랙(Slack)과 비교 시에도 주목할 만하다. 실제로 세계 최대 비즈니스 전문 SNS로 성장한 링크드인은 4,000만명 가입자 달성에 약 6년, 유력 클라우드 서비스 트렐로는 1,000만 가입자 달성에 약 4년이 걸렸다. 또한 폴라리스 오피스는 협업 중심의 탁월한 기능과 타 소프트웨어에 대한 유연한 사용 정책을 바탕으로 최근 약 4조원이라는 높은 기업 가치를 평가 받은 슬랙과 견줄만한 일일이용자수(DAU)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인기는 폴라리스 오피스 제품 철학인 ‘BARRIER-FREE’에 맞추어, 공간, 기기, 클라우드 저장소, 그리고 소프트웨어 버전 등 여러 가지 제약을 없앤 안정적인 문서 작업 환경에 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폴라리스 오피스 윤상원 최고제품책임자(CPO)는, “클라우드 및 협업 기능을 필요로 하는 글로벌 사용자들이 기존 오피스 제품의 새로운 대안으로 폴라리스 오피스를 찾고 있다” 며, “폴라리스 오피스는 단순 오피스 소프트웨어가 아니라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 된 차세대 오피스 서비스로 각광받고 있으며, 3분기 중 맥(Mac)용 오피스 출시를 통해 맥북 시장에서도 오피스365 등과 경쟁할 예정” 이라고 밝혔다. 폴라리스 오피스는 HWP, MS Office, PDF 등 모든 문서를 읽고 편집할 수 있으며, 모바일부터 PC까지 모든 기기에서 연동되어 기기의 제약 없이 연속적인 편집이 가능하다. 또한 문서를 링크로 간편하게 공유하고 실시간으로 함께 편집할 수 있는 등 실시간 협업 기능 및 Google Drive, Dropbox, Box, OneDrive, uCloud, WebDAV 등 다양한 외부 클라우드도 지원한다. <테크수다 TechSuda>
Source: 폴라리스 오피스, 출시 2년만에 글로벌 가입자 4.000만명 돌파!

[도라이브 핫피플] 조철현 IT 매니저가 말레이시아로 간 까닭은

[도라이브 핫피플] 조철현 IT 매니저가 말레이시아로 간 까닭은

조철현 전 11번가 글로벌PMO는 지금 말레이시아에서 가서 일하고 있습니다. 지난 1월 약 19년의 한국 기업 생활을 마무리하고 말레이시아로 갔습니다. 원래 출발하기 전에 인터뷰를 하려고 했는데 모비인사이드 유재석 군이 발빠르게 인터뷰 하는 바람에 늦췄다가 조 매니저가 잠시 귀국한 상황에서 급하게 잡았습니다. 그의 도전기를 한번 들어보시죠. <테크수다 TechSuda>
Source: [도라이브 핫피플] 조철현 IT 매니저가 말레이시아로 간 까닭은

엑셈,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 진출

엑셈,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 진출

AWS 기술 파트너 자격 획득 및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 진출 예정 5월 17일 ‘AWS Summit 2016’ 행사에서 무료 바우처 이벤트 진행 IT 시스템 성능관리 및 빅데이터 SW 전문기업 엑셈(대표 조종암, www.ex-em.com, 205100)은 자사의 MaxGuage for MySQL을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켓플레이스에 이달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MaxGuage for MySQL on AWS’는 AWS상에서 운영되는 DB 모니터링 솔루션으로, 고객은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사용량에 따른 지불 형태(pay-per-use)로 MaxGuage 제품을 바로 구매할 수 있게 된다. 엑셈은 올해 초 아마존 웹 서비스(Amazon Web Services, 이하 AWS)의 기술 파트너 자격을 획득하기도 했다. AWS 기술 파트너사는 AWS가 제공하는 다양한 도구와 교육 및 지원을 기반으로 AWS 플랫폼에서 호스팅되거나 AWS 플랫폼과 통합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또는 SaaS(Software as a Service)형 솔루션 등을 제공한다. 엑셈은 국내 DB성능관리 시장점유율 1위로 제품력을 인정받아 온 MaxGuage를 AWS와 협력하여 AWS의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구매플랫폼인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전세계의 DB모니터링 및 WAS 모니터링이 필요한 사용자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MaxGuage for MySQL on AWS는 사용자가 Amazon EC2와 Amazon RDS에서 운영되는 MySQL을 함께 지원하여 MySQL의 모든 성능지표를 보여 줄 수 있다. 또한 Amazon CloudWatch와 함께 사용하면 고객들은 MySQL에 관한 전체 성능을 모니터링할 수 있게 된다. 온-프레미스의 우량 고객이 이미 확보되어 있는 엑셈은 AWS로 전환하는 엔터프라이즈 고객사들을 지원하여 모범 레퍼런스를 확보하는 동시에 IT기업 사상 최대 규모로 개최하는 AWS Summit 2016에 참여하는 등 AWS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 및 해외시장에 대한 영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MaxGauge for MySQL on AWS는 5월 17일 진행되는 AWS Summit 2016에서 첫 선을 보이고, 이달 중으로 Marketplace를 통해 출시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MySQL 서버 제품을 시작으로 WAS 모니터링 제품을 추가하고, 오는 10월에는 엑셈 본사에서 과금 및 설치가 가능한 Pure SaaS형 제품도 선보일 예정이다. AWS Summit 2016 행사에서 엑셈은 제품의 기능, 성공사례를 소개하고, 기업 고객에게 14일 간 무료 이용이 가능한 무료 바우처(Free voucher)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벤트에 참석을 원하는 고객은 5월 17일 삼성동 코엑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AWS Summit 행사의 엑셈부스(부스 S1)로 방문하면 된다. 엑셈의 조종암 대표는 “AWS는 온-디맨드 방식의, 높은 신뢰성과 확장성을 기반으로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올해 초에 엑셈은 AWS 파트너 네트워크(APN)의 기술 파트너로 선정 되었다. 이제 국내 데이터 성능관리 시장에서 입증된 성과를 기반으로,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전 세계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번 제품 출시는 클라우드 시장으로의 진출을 선언한 후 자사 제품 MaxGuage의 클라우드형 제품을 내놓으며 본격적인 영업을 개시한 것이다.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MaxGuage를 필요로 하는 사용자가 언제, 어디서든 바로 다운받아 사용이 가능하게 되어, 영업의 범위가 기존 온-프레미스 고객과 더불어 전세계의 클라우드 사용자로 넓어진다”며 글로벌 시장에 대한 접근성 강화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테크수다 TechSuda>
Source: 엑셈, AWS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 진출

인텔 국제과학경진대회 2016(Intel ISEF 2016) 성황리에 마쳐

인텔 국제과학경진대회 2016(Intel ISEF 2016) 성황리에 마쳐

캐나다 출신의 18세 소년 오스틴 왕(Austin Wang), 유기폐기물을 전기로 전환시켜주는 연료 전지 개발로 최고상 수상  미국과학대중협회(Society for Science & the Public) 주최 중∙고교생 대상 세계 최대 규모 국제과학경진대회인 인텔 국제과학경진대회(Intel ISEF 2016), 미국 피닉스에서 최종 우승자 발표 최종 우승자 캐나다 출신의 오스틴 왕, 인텔 공동창업자 겸 펠로우 과학자의 이름을 기린 고든 무어 상과7만5천 달러 상금 수상 한국 대표 학생들, 물리, 화학, 에너지, 환경, 로봇 공학 분야에서 수상의 영광 안아 2016년 5월 16일, 서울 – 캐나다 출신의 18세 소년 오스틴 왕(Austin Wang)이 유기폐기물(organic waste)을 보다 효율적으로 전기로 변환시켜주는 미생물연료전지(MFC, microbial fuel cells) 개발에 힘입어 인텔 및 미국과학대중협회(SSP)가 후원하는 인텔 국제과학기술경진대회(이하 인텔 ISEF) 2016에서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오스틴 왕은 유전적으로 발달된 대장균 박테리아 상에서 특정 유전자를 규명, 본 유전자로 보다 효율적으로 전기를 생성해내는 데 성공했다. 오스틴이 개발한 시스템은 기존 MFC 대비 획기적으로 많은 전력을 생산할 수 있는 동시에, 태양 에너지와 경쟁할만한 가격으로 구현이 가능해 MFC가 상업적으로도 성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오스틴 왕은 이번 대회 최고상에 해당하는 고든 무어(Gordon E. Moore: 인텔의 공동 창업자 겸 펠로우 과학자)상과 7만 5천 달러의 상금을 수상했다. 한국 학생들 역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풍덕고 김대현 학생은 물리 및 천문학 분야에서 ‘ 자전거 림을 활용한 한국 종의 맥놀이 연구’ 프로젝트를 통해 본상 3등 및 1,000달러의 상금을, 또 특별상으로 미국음향학회(Acoustical Society of America)로부터 1등 상과 1,500달러의 상금을 수상했다. 또한 부문별 본상 4등상 및 500 달러의 상금을 수상한 팀도 4팀이 나왔다. 경남과학고 임성호, 김지홍, 이승윤 학생 팀이 ‘여러 용질이 섞여있는 용액이 있을 때 분리하지 않고 각 용질의 농도를 알아낼 수 있을까?’ 프로젝트로 화학 부문, 민족사관고 최종하, 김나영 학생 팀은 ‘전이금속을 활용한 수성가스 전환반응 나노촉매’ 프로젝트로 화학 에너지 부문, 명덕고 최재혁 학생은 ‘산화철의 비소흡착능과 Ceramic Filter의 원리를 이용한 Pot In Filter 개발’ 프로젝트로 환경 엔지니어링 부문, 천안중앙고 강윤 학생은 ‘거리측정센서를 이용한 신체장애인용 로봇 의수(義手)’ 프로젝트로 로봇 공학 부문에서 각각 4등상을 수상했다. 그 밖에 경남과학고 김석호, 박해준, 정수환 학생 팀은 ‘음악 분석 방법과 툴에 의한 통계학적 분석’ 프로젝트를 통해 특별상으로 미국통계협회(American Statistical Association)로부터 장려상을 수상했다. 텍사스 출신의 샤만택 페이라(Syamantak Payra, 15세)는 다리가 불편한 사람이 보다 자연스럽게 걸을 수 있도록 돕는 저렴한 전자 무릎 보조대를 개발해 인텔 재단 젊은 과학자상(Intel Foundation Young Scientist Awards)과 5만 달러의 상금을 수상했다. 그는 소아마비로 인해 부분적 장애를 입은 두 명에게 시제품으로 테스트를 진행했는데, 이들은 보다 자연스러운 걸음걸이로 이동성을 회복할 수 있었다. 또 다른 인텔 재단 젊은 과학자상 및 5만 달러 상금 수상자는 올해 17세인 미국 유타 출신의 케이시 리우(Karan Liu)이다. 리우는 배터리 성능 및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는 대체 전지 부품을 개발했다. 그녀가 개발한 재충전식 전지는 보다…
Source: 인텔 국제과학경진대회 2016(Intel ISEF 2016) 성황리에 마쳐

카카오드라이버 사전예약 페이지 오픈!

카카오드라이버 사전예약 페이지 오픈!

16일 오후부터 사전예약 페이지 통해 신청 가능 신청자 전원에게 카카오톡 이모티콘 증정 및 출시 후 특별 혜택 제공 편리한 호출과 길안내, 합리적 요금제와 결제시스템, 안심기능 등 제공 예정 출시 시점 기사회원 4~5만명 확보 전망, 전체 대리운전기사의 30% 상회 카카오드라이버가 드디어 이용자들과의 첫 만남을 갖는다. 카카오(대표이사 임지훈)는 16일, 올 상반기 출시 예정인 모바일 대리운전 호출 서비스, ‘카카오드라이버’의 사전예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스마트폰 안드로이드, ios 이용자 모두 참여 가능하며 별도의 사전예약 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사전예약 페이지는 16일 오후 중 오픈 될 예정이다. 카카오드라이버는 사전 예약을 신청한 이용자 전원에게 카카오톡에서 사용할 수 있는 ‘스티키몬스터랩 오피스라이프’ 이모티콘을 증정하며 카카오드라이버가 출시되면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해 출시 소식과 함께 특별한 혜택을 전달할 예정이다. 사전예약 페이지에서는 카카오드라이버가 이용자에게 제공할 새로운 가치를 미리 살펴볼 수 있다. 카카오택시와 같은 편리한 호출과 길안내, 편리하고 합리적인 요금제와 결제 시스템, 이용자가 안심할 수 있는 기능과 정책을 제공할 예정이다. 정주환 카카오 O2O 사업부문 총괄 부사장은 “카카오드라이버는 대리운전 이용자들이 느끼던 불편과 불안감을 모바일 혁신을 통해 해소하고자 한다”며  “누구나 믿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드라이버는 상반기 정식 출시를 앞두고 최종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서비스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지난 9일부터 사내 임직원과 일부 기사회원을 대상으로 최종 테스트를 진행 중이다. 합리적 정책을 바탕으로 서비스 종사자와의 협력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카카오드라이버 정식 출시 시점의 기사회원은 약 4~5만명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전국 대리운전기사의 30%를 상회하는 수준으로 대리운전기사들이 카카오드라이버에 대해 가지고 있는 신뢰와 기대를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테크수다 TechSuda>
Source: 카카오드라이버 사전예약 페이지 오픈!

이노그리드 토종 클라우드, EU 와 손잡았다!

이노그리드 토종 클라우드, EU 와 손잡았다!

한-EU, 한국의 우수한 클라우드기술, 유럽연합과 함께 ICT 공동연구사업 및 협력 강화! 한-EU 공동연구사업에 산학연(ETRI, 이노그리드, 그루터, 서울대)협력으로 의미 높아 국산 클라우드 솔루션 유럽시장 진출 발판 마련, 양국의 ICT기술을 통한 교류 기대! 한국과 유럽연합이 클라우드 기술 분야에 국제 협력을 강화한다. 정부는 ICT 핵심기술분야 공동연구를 위해 지난해 대한민국-유럽연합(이하 한-EU)정상회담에서 양국의 ICT분야 R&D협력을 강화했다. 특히 클라우드 관련해 한-EU가 손을 잡고 본격적인 국제 공공연구사업을 추진해 클라우드 업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이노그리드(대표이사 조호견, www.innogrid.com)는 한국과 유럽연합의 ICT 핵심기술인 클라우드분야 공동연구를 위해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이하, ETRI)과 이노그리드, 그루터, 서울대가 함께 한-EU 공동연구사업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되었다고 16일 밝혔다. 한-EU 공동연구사업은 첨단ICT분야의 기반이 되고 있는 클라우드컴퓨팅기술을 양국이 공동으로 클라우드 리소스 중개 플랫폼, 인터클라우드기술등 고도화 시키는 국제 국제협력사업이다. 한국의 우수한 토종 클라우드기술을 유럽시장에 선보이는 의미가 큰 사업이다. 지난해 한-EU 장관급 ICT 협력 공동선언문’에서 본격화 됐고, 한-EU 정상회담에서 양국의 ICT분야(클라우드, IoT, 5G)R&D 협력을 강조해 양국 정부는 매년 각각 36억원, 2년간 총 144억원을 공동 연구개발 사업에 지원한다. 클라우드분야 EU회원국에는 그리스,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 프랑스가 참여한다. 이노그리드 조호견 대표는“유럽연합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국산 클라우드기술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동시에 산학연 협력을 통한 해외진출 이라는 의미 있는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노그리드는 지난 2014년 EU와 함께 유럽 내 클라우드서비스브로커리지(CSB) 구축사업에 참여했으며 2015년 지난해에는 유럽 ICT본고장인 영국에서 개최된‘K-글로벌 런던’전시회에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솔루션‘클라우드잇’(Cloudit™) 제품을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테크수다 TechSuda>
Source: 이노그리드 토종 클라우드, EU 와 손잡았다!